naver-site-verification" content="39386657b683c5a3e6f15409ce3bb2935df2d4a2

♬이글루스♬

큰직사각형/애드센스 (336x280)



블락비-몇 년 후에 [듣기♪가사♪뮤비]Block B 음악

Block B (블락비)-몇 년 후에 

그룹 블락비(Block B)가 3월 28일 변신을 예고한 신곡을 자정 리드싱글 "몇 년 후에"를 발표하며 그 시작을 알렸다.

블락비-몇 년 후에

Block B (블락비)-몇 년 후에

Block B (블락비)-몇 년 후에 가사

오늘 지나 몇 년 후면
시간마저 떠난 후면
과연 서로가 각자가 되어
잘 살 수 있을까
그리워할 만큼
그리워하고 충분히 아파 보면
그땐 그 손 놓아줘야 해
무엇이 우리를 만나게 했으며
그 무엇을 이유로 떨어져 있는지
먼지 쌓인 기억과
젖은 눈 닦아내 가면서
날 탓할 만한 뭔가를 찾고 있어
모든 게 제자리를 찾아가겠지
태연한 척하는 내게
다들 속아주고
사랑의 부질없음에 대한 얘길
지껄여도 남 보기엔 가엾은 놈
흔히들 이런 걸
자유나 해방이라 해
틀렸어 구속은
이별한 후에 시작돼
대충 털고 일어날 수 있는 게
아니지 절대
당연하게 여긴 존재였기에
오늘 지나 몇 년 후면
시간마저 떠난 후면
과연 서로가 각자가 되어
잘 살 수 있을까
그리워할 만큼
그리워하고 충분히 아파 보면
그땐 그 손 놓아줘야 해
추억은 그 모습 그대로 늙지 않고
게을러터진 나 마음 정리가 안됐어
뒤돌아 살면서
내일 만큼 두려운 게 있을까
차라리 증오나 원망이었으면
그냥 소나긴 줄 알았어
잠시 젖었다 말라버릴
감정일 줄 알았어
근데 소심하지도 않은 나
널 잡아 꺼내려만 하면
속에 자꾸 담아둬
핑계만 늘어놔 더 어질러진 맘
을 추스르다 어느덧 흘러버린 밤을
절대 짐은 되기 싫다던 네가
이렇게 헤어짐을 남기고 떠나
오늘 지나 몇 년 후면
시간마저 떠난 후면
과연 서로가 각자가 되어
잘 살 수 있을까
그리워할 만큼
그리워하고 충분히 아파 보면
그땐 그 손 놓아줘야 해
너와 내 사인 더이상
우리라 불려질 수 없는 걸
며칠만 내게 며칠만 주어진다면
끌어안고 얘기할래
내가 미친놈이라 그래
멀쩡해 보이지만
이건 다 버티는거야
가장 소중한 부분을 어떻게
피 한방울 없이 떼어내
너가 가진 전부였던 난
지금 거렁뱅이
이렇게 버젓이 내 안에
살아 숨쉬는 널
무슨 수로 가슴에 묻어
오늘 지나 몇 년 후에
시간마저 떠난 후에
결국 서로가 혼자가 되면
알 수 있을거야
그리워할 만큼 그리워해도
잊지 못할 우리였음을


Block B (블락비)-몇 년 후에

블락비, 강렬함 벗고 감성을 입다. 리드싱글 "몇 년 후에"

블락비(지코, 태일, 재효, 비범, 피오, 박경, 유권)가 강렬함을 벗고 감성적인 남자로 돌아왔다.

Block B (블락비)-몇 년 후에듣기,블락비-몇 년 후에 가사


1년 7개월 만에 컴백 행보에 나설 블락비는 3월 28일 자정 리드싱글 "몇 년 후에"를 발표하며 그 시작을 알렸다. 이번 곡은 그동안 블락비가 보여준 색깔을 크게 벗어난 곡이라는 데 의미가 있다. 1년 7개월 만에 완전체로 컴백하며 '감성'이라는 새로운 무기를 꺼내든 것이다.

"몇 년 후에"는 이별을 맞이한 순간부터 혼자임을 서서히 깨달아가는 현재, 조심스레 예측되는 미래까지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조금씩 변하고 있는 감정을 뚜렷한 기승전결로 표현한다.

이 감정을 충실하게 표현해 내는 건 블락비 멤버들의 몰입도다. 뮤직비디오에서도 우수에 찬 눈빛으로 카메라를 바라보며 변신을 선언한 블락비 멤버들은 기존 곡에서 보여준 강렬한 이미지는 접어두고 감성적인 남자로 변신해 대중들의 심금을 울린다.

특히 '몇 년 후면 잊혀질까' 라는 표현 안에 많은 의미를 숨기며 노래의 감성으로 설명하는 블락비의 매력은 그룹 자체의 정체성을 새롭게 정의하게 만든다. 블락비는 이미 음악적 능력을 인정받으며 스펙트럼이 넓은 그룹으로 평가받고 있는 상황이었다. 리드싱글 "몇 년 후에"를 통해서 블락비는 음원 강자로서의 존재감을 다시 한번 발휘할 전망이다.

블락비는 4월 2일과 3일, 단독 콘서트를 앞두고 있다. 공연형 아티스트로서 한 단계 또 성장하는 모습을 보일 것이고, "몇 년 후에"를 통해 보여준 감성까지 더하며 모든 장르를 소화하는 게 가능한 '뮤지션'으로서 존재감을 뽐낼 것이다. 음악을 발표할 때마다 블락비는 끊임없이 발전해 왔다. 블락비의 오늘보다 내일이 기대되는 이유다.

블락비-몇 년 후에 [듣기♪가사♪뮤비]






수평형 스카이/애드센스 (160x600)

수직대형/티스토리애드센스 (180x90)

통계 위젯 (화이트)

10132
1002
482890

Analog 0018(점)

메모장



작은 사각형(텍스트)(160x600)2

날씨위젯

booked.net
+18
°
C
+25°
+14°
서울특별시
금요일, 05
7일 예보 보기

마우스 위젯

마우스 위젯